한국문협합천지부 - 합천문학회
처음으로 합천문학회 소개 문학회원 작품소개 합천포토앨범 자유롭게 글 남기기 백일장 관련자료 방문기록을 남겨주세요

아이디:    비밀번호:    자동        




회원작품 게시판 회원작품 게시판전체보기
전체보기 (1133) 시 (784) 소설 (25) 수필 (163) 시조 (103)
고향사랑 사화집 이동배 시조 2편
추천 : 10 이름 : 이동배 작성일 : 2022-05-10 11:06:14 조회수 : 37
바람이 목매달기 좋은 곳
-합천 황매산 등산로 입구 바람흔적 미술관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이 동 배

바람이 목을 매달기 좋은 곳은 바람개비다.
*미친차美親茶 한 잔 먹고 “잘 마셨다! 나, 간다.”
아이들
발자국 따라
바람개비 돌아간다.

산철쭉 질펀하게 핀 산등성 어디쯤에
살며시 숨어들어 헤집고 다니다가
낯선 이
지나가다가
마음까지 남기는 곳


바람소리 모두어 둔 낡은 목어 가슴 속엔
빙글빙글 빙긋빙긋 바람이 웃고 있다.
언젠가
스쳐간 바람
흔적 한 줌 남겼거니!




*미친차美親茶 : 합천 황매산 등산로 입구 바람흔적미술관 카페에서 제공하는 차, 마시고 요금은 줘도 되고 안 줘도 됨. 아름다운 美, 친할 親, 차 茶




             홍류동 계곡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- *홍류동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이 동 배

산등성 타고 흘려
단풍 물결 넘실대고

살그머니 고개 내민
바위마저 얼룩진다.

가을 빛 바스러지는 계곡 속의 물소리

한 폭의 그림인양
홀려들고 뛰어든다.

불그레 물들다가
하늘마저 어울러져

저만치 웃고 서있는 가을산이 여기다

뾰족뾰족 고봉高峯들이
천년 노송老松 부여잡고

수려한 단풍 십리
가야산은 조선 8경

흐르는 물마저 붉어 홍류동이라 이름 짓다.

*홍류동 :  합천 가야산 해인사 입구의 10리길로 가야산 산행의 들머리




약력
* 1996년 계간「현대시조」신인상, 합천문협 창립회원, 경남아동문학회 회장, 한국불교아동문학회 부회장, 한국〮⋅경남⋅진주문협회원,한국〮시조시인협회 중앙 이사⋅경남⋅진주시조시인협회,오늘의 시조시인협회,국제펜클럽경남회원,현대불교문인협회원,아동문예 문학상(2010년), 경남아동문학상(2016년) 시조집 : 『꿈꾸는 나목』외3 동시집 『돌멩이야 고마워』동시조집『엄마, 내 동생 좀 낳아줘』
파일 : 2022_합천문학_특집__원고_바람이_목매달기_좋은_곳.hwp (64.0 KB), Download : 2
회원작품 게시판 회원작품 게시판전체보기
전체보기 (1133) 시 (784) 소설 (25) 수필 (163) 시조 (103)
Category 1133.   195
번호 카테고리 제목 작성자 날짜 추천 조회
1133  공원 시화전 심성희 2022-07-26 4 20
1132  시화전 원고 (최병태) 최병태 2022-07-25 4 21
1131 수필  축간사  [1] 손국복 2022-05-31 8 43
1130  고향사랑 사화집(송영화) 정유미 2022-05-22 8 41
시조  고향사랑 사화집 이동배 시조 2편 이동배 2022-05-10 10 37
1128  고향사랑 사화집(윤경선) 정유미 2022-05-07 20 63
1127  고향사랑 사화집 작품 제출(김옥란, 시 1편) 정유미 2022-05-01 15 58
1126  고향사랑(임춘지) 손국복 2022-04-29 18 56
1125  고향사랑 (천유선) 천유선 2022-04-29 17 61
1124 수필  고향사랑 사화집(이동실) 이동실 2022-04-25 17 52
1123 수필  고향사랑작품(임장섭) 손국복 2022-04-24 16 57
1122 수필  고향사랑작품(이성동) 손국복 2022-04-24 20 54
1 [2][3][4][5]..[95]
Copyright 1999-2022 Zeroboard / skin by

맨위로